이미지 준비중입니다!

      강릉의 안목해변은 원래 커피 자판기로 유명한 거리였다고 합니다.
      바다를 바라보고 삼삼오오 식후에 즐기는 동전 몇개에 커피 한잔의 여유를 즐겼던 곳에
      2000년 이후 한국의 1세대 커피 문화를 이끈 바리스타들이 강릉에 정착하면서
      강릉의 커피의 메카가 된 것입니다.

      프래나이즈 커피맛이 아닌 각각의 독립 커피숍들이 즐비해
      다양한 커피의 향과 맛을 즐길 수 있습니다.

      사이트: http://ggcoffeestreet.modoo.at/

      휴심에서 자동차로 약 16분